기관소개

건대학보사는 본교의 교시인 '성·신·의'의 건학이념 구현과 '민족을 생각하는 학원,국제화를 지향하는 대학'이라는 학교법인 건국대학교의 제2의 창업정신에 부응해 나가기 위하여 부단한 노력을 경주하고 있습니다.
건대학보사는 이의 실천방향으로 교내외에서 일어나고 있는 각종 행사, 교무, 학사행정의 신속하고도 정확한 전달, 교수, 학생의 연구논문 및 문예 작품 등을 제작 방향으로 설정함 으로써 대학문화의 건전하고도 발전적인 학풍 조성에 일익을 담당해 나가고 있습니다.
건대학보사는 올해로 20년째를 맞이하였습니다. 초기에는 서울배움터와 GLOCAL(글로컬)배움터가 하나가 되어 건대신문을 만들었지만 건대학보사 선배 기자들과 여러 독자들이 GLOCAL(글로컬)만의 독자적 목소리를 낼 수 있는 신문이 만들어지길 원해 '건대학보'가 탄생하게 되었습니다. 이러한 건대학보의 탄생은 그동안 서울배움터 중심으로 이루어지던 신문이 이제는 GLOCAL(글로컬)배움터만의 목소리를 낼 수 있게 되었다는 점에서 매우 높은 의미를 가지며 이러한 신문의 분리는 전국적으로 처음 있는 일이었습니다.
이는 지금까지도 제2캠퍼스에서 독자적인 신문을 발행하는 곳이 단 두 곳뿐이라는 점을 볼 때 매우 독보적인 성과물입니다. '건대학보'는 지난 88년과 89년 1학기까지 창간준비를 거치고 89년 2학기부터 창간되게 되었고, 이로부터 20년 동안 건대학보사에서는 GLOCAL(글로컬)만의 독자적인 신문발행이라는 자부심과 긍지를 바탕으로, 올바른 역사의 파수꾼으로 우뚝서고자 노력해왔습니다.

  • 위 치 : 학생회관 402호
  • 전 화 : 043-840-3795
  • FAX : 043-851-7767

건대학보사 부서체계

건대학보사에는 편집장, 부장, 차장, 정기자, 수습기자의 직책이 있습니다. 편집장과 부장은 각 3학년이 맡고, 차장은 2학년, 정기자와 수습기자는 1학년이 맡게 됩니다.
1학년 기자의 경우 약 6개월 동안의 수습기간을 거치고 정기자 발령을 받게 됩니다. 또한 건대학보사에는 대학1부, 대학2부(생활,여론부), 사회부, 학술부, 문화부, 사진부, 만화부가 있습니다.
각 부서별 소개를 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대학1부

대학1부는 학내의 모든 행사, 사건 등을 취재해서 보도하는 일을 담당하는 곳입니다.
건대학보사에서 가장 많이 뛰어 다니는 부서이기도 하며, 그만큼 학내 상황에 대해 가장 잘 아는 부서의 기자들이 이 대학1부 기자들입니다.

대학2부 (생활, 여론부)

대학2부는 7천 학우들의 다양한 생각들을 잡아내고 지면화 시켜내는 부서입니다. 건대 학보사가 학우들을 위한 신문을 만드는 것이기 때문에 학우들의 여론을 잘 알아야만 이를 건대학보에 나타낼 수 있는 것입니다. 그러기에 대학2부는 학우들의 여론을 수렴하는 일을 담당하는 중요한 역할을 하는 부서입니다.

사회부

어느 신문사에서나 신문의 꽃은 사회면입니다. 그만큼 중요한 일을 하는 것이 사회부입니다. 사회부에서는 사회의 전반적인 문제점 등을 심층적으로 고민하고, 날카롭게 지적하며 그에 따른 대안을 제시하는 부서입니다. 이런 부서의 특징으로 사회부 기자들은 누구보다도 사회를 바라보는 시각이 깊고, 넓으며 고민의 수준 또한 높다고 할 수 있습니다.

학술부

학술부는 말그대로 학술적인 내용을 학우들에게 알려내는 일을 담당합니다. 예를 들어 새로운 사상, 이론 들이 있을 경우 이를 탐구하고 학습하여 건대학보를 통해 소개하고 다같이 공유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주는 부서가 학술부입니다. 따라서 학술부 기자는 언제나 책을 읽고, 새로운 학문, 사상, 이론들을 모두 섭렵해야 합니다.

문화부

대부분 문화부기자 하면 흔히들 공연평, 영화평을 쓰는 것으로 인식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문화부에서는 여러 가지 우리 사회에 나타나고 있는 문화현상들을 연구하고, 이를 심도 있게 고민합니다. 예를 들어 '만득이 시리즈'가 유행을 했었는데 이러한 유머가 유행할 수 있었던 이유는 무엇인가 등을 연구하는 것입니다.

만화, 만평

만화, 만평부는 만화와 그림을 통해 여러 가지 문제들을 풍자적으로 꼬집는 일을 합니다. 만화, 만평기자 들은 독자들이 쉽게 그 주제에 대해 알 수 있고, 보면서 웃을 수 있는 그런 유머감각을 가지고 있어야 합니다.